IvyFocus


미국 캘리포니아 시간

대한민국 시간


저희 기숙사에서 생활하며 학업&생활을  "특별 관리" 를 받고 있는 Brandon(지우) 가 드림스쿨인 하버드에 얼리 액션(수시)으로 합격하는 영광을 안았습니다. 12학년 1학기가 끝나기전인 12월 11일 일찌감치 합격 통보를 받았습니다.


며칠 후 하버드대 남가주 동문회에서 리셉션 초대장을 보내왔습니다. 1월11일 일요일에 하버드 남가주 동창회장 집으로 학생과 가족을 초대한다는 내용입니다. B군과 보호자인 제가 참석하겠다고 답장을 보냈습니다.


행사 당일인 일요일.  마침 이슬비가 부슬부슬 내리네요.  포모나에 있는 관리형 기숙사를 떠나 행사가 열리는 장소로 차를 달립니다. 정각 1시에 행사장 입구에 도착합니다. 발레 서비스가 대기하고 있군요.


차 키를 주고 저택 입구에서 기념사진을 찍어봅니다. 상당히 쑥쓰러워하는 B군의 어색한 모습이 보이시죠? ^^





resized_IMG_2991.JPG





이 건물이 오늘 주 행사장입니다. 원래는 주차장이었는데 행사장으로 개조했더군요.



resized_IMG_2993.JPG




그 오른편에는 본관........ 인줄 알았는데 게스트 하우스랍니다. 헐~~~~ 우리 기숙사보다 더 큰 것 같습니다. 게다가 본관은 다른 곳에 있다네요.


건물 왼쪽에 하버드를 상징하는 자주색 바탕에 흰 글자로 H 가 쓰여진 깃발이 걸려있네요.



resized_IMG_2994.JPG





행사장 앞 접수처엔 동문 선배 청년이 참석자들의 명단을 확인하고 이름표를 나눠주고 있습니다.




resized_IMG_2996.JPG




이름표를 가슴에 붙이고 행사장 안으로 들어왔습니다.


오늘 합격생 환영 리셉션에는 학생, 가족들 뿐만 아니라 남가주에 사는 선배들도 많이 참석하셨네요.


행사장 왼편과 오른편에는 각종 치즈와 과일, 쿠키, 파이, 크래커, 딥 등이 놓여 있꼬 뒤편으로는 홍차, 녹차, 레모네이드, 커피, 생수 등 음료수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resized_IMG_2998.JPG




이번 리셉션은 스탠딩 파티 형식이라 의자가 하나도 없습니다. 아이구, 다리 & 허리야~~~



resized_IMG_3001.JPG




resized_IMG_3002.JPG






이번에 합격한 학생들은 삼삼오오 모여 인사를 나누며 얼굴을 익힙니다. 앞으로 4년동안 같은 기숙사, 캠퍼스에서 생활해야하기 때문에 미리 친해지는 것이 서로 좋지요. 이 파티의 목적중의 하나이기도 하지요.




resized_IMG_3008.JPG





동문들과 가족들도 서로 인사를 나누고 이야기 꽃을 피웁니다.



resized_IMG_3011.JPG





B군은 하버드 합격생 페이스 북을 통해  미리 연락했던 친구들과 이야기하고 있네요.




resized_IMG_3016.JPG




잠깐 실례한다고 하곤 카메라를 들이대 봅니다.



resized_IMG_3023.JPG





다른 학생들과 이야기할 때도 폰을 갖다 댔지요. 고맙게도 싫어하는 기색없이 다들 순순히 포즈를 취해주네요.



resized_IMG_3048.JPG





오늘 리셉션을 주최하신 남가주 동창회장님(하얀 옷 입은 분) 이 환영인사를 해주시고 오늘 참석한 합격생들을 불러 자기 소개하는 시간을 가집니다.



resized_IMG_3026.JPG




가족, 동문 등 청중을 앞에 두고 몇 명씩 나가 이름, 출신 학교, 합격 통보를 받았을 때의 반응 등을 이야기합니다. 밖에는 비가 내려 학생들이 우산을 들고 자기 소개를 하네요.



resized_IMG_3034.JPG



resized_IMG_3036.JPG




우리 B군도 유머를 섞어가며 자기 소개를 합니다.



resized_IMG_3040.JPG




소개를 하는 학생들의 뒤에서 본 모습입니다.



resized_IMG_3044.JPG






오늘 초대장을 받은 학생은(즉, 합격한 학생은) 모두 63명이라고 하는데 약 50여명이 참석한 것 같습니다. 자기 소개가 끝나자 한 자리에 모여 단체 사진을 찍어 추억을 남깁니다.



resized_IMG_3058.JPG



resized_IMG_3066.JPG




단체 사진 촬영이 끝나자 또 삼삼오오 모여 "토킹 어바웃"하며 시간을 보냅니다.



resized_IMG_3069.JPG



resized_IMG_3072.JPG




resized_IMG_3073.JPG




resized_IMG_3076.JPG





resized_IMG_3085.JPG




63명의 합격자 중에 한국 학생은 단 4명밖에 없습니다. 그나마 남학생은 B군이 유일하네요.  한국 학생들끼리 모여 포즈를 취해봅니다. 여학생 한 명은 디베이트 대회가 있다며 먼저 갔습니다.



resized_IMG_3100.JPG



오늘 참석한 합격자들을 직접 만나보니 똑똑한 것은 당연하고 전부 착하고 순진해보이더군요. 학교에서  오죽 잘 알고 뽑았겠습니까만...


캘리포니아라서 그런지 다양한 인종, 민족들이 섞여 있었습니다. 다른 주보다 아시안 학생들의 수가 많았는데 안타깝게도 중국 학생들이 대부분이더군요. 그 외 필리핀, 베트남, 말레이지아,한국 등등 이었습니다.


앞에 말씀드렸다시피 한국 학생은 단 4명. LA와 오렌지 카운티에 사는 그 많은 한국 학생들은 다 어디로 간건지.... 


그래도 오늘 참석한 4명이 한국 학생들을 대표해서  열심히 잘 해주리라 믿어봅니다.




조회 수 :
4542
등록일 :
2015.01.14
19:49:24 (*.38.224.151)
엮인글 :
http://www.ivyfocus.com/xe/index.php?document_srl=166399&act=trackback&key=017
게시글 주소 :
http://www.ivyfocus.com/xe/166399
List of Articles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